'장아찌'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5.06.10 마늘 (2)
  2. 2011.07.04 죽순 장아찌 -귀농사모- (2)

2015년 5월 8일~ 5월 15일 

  


 같은 날 심은 마늘인데 왼쪽 것은 잘 자라고 있지만 오른쪽 사진의 것은 영 시원찮다. 왼쪽은 마당앞 좋은 땅이고 오른쪽은 집앞 텃밭이다. 


      


마늘쫑을 따줘야 마늘이 실하게 열린다고 한다. 따다 장아찌를 좀 담았고 몇 개는 남겨뒀다. 꽃 피우고 씨 받아 내년에 좀 심어볼 예정이다.

'토종씨앗 농사짓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토종 50여 종  (0) 2015.06.10
해바라기  (0) 2015.06.10
검은감나무  (0) 2015.06.10
마늘  (2) 2015.06.10
강낭콩. 고구마 사이짓기  (0) 2015.06.09
토종 개골팥.진주적상추  (0) 2015.06.09
Posted by 산골총각 cooc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마늘음 김장꺼리인 배추나 무을 수확하고 마늘을 식재후 겨울을 지나 이른봄부터 새싹을 키워 5월경에 마늘을 수확하는데. 5월경이 마늘을 심어 풋마늘대을 그해 먹을 수 있나요..

    2015.10.17 05:51 [ ADDR : EDIT/ DEL : REPLY ]
    • 5월 8일에 심었다는 뜻이 아니고
      5월 8일 찍은 사진입니다.
      5월에 심어 6월에 저렇게 자랄리가요.

      2015.10.20 21:43 신고 [ ADDR : EDIT/ DEL ]

분류없음2011.07.04 07:35

전체적으로 [보약같은 제철음식, 죽순요리 3인방]을 참고해서 요리했다.


 2011년 만든 방법 중 고생했던 부분은 죽순을 삶는 부분이었다. 껍질 채 넣어서 삶으니 양이 많아 한번에 다 하지 못하고 여러번 나눠서 했던 기억이다.

그래서 새로운 방법을 생각했다. 미리 껍질을 까고 나중에 삶기로... ... 누구나 생각할 수 있는 당연한 건데 그때는 왜 몰랐을까?


 3~4월 쯤의 죽순이 좋을텐데 그때는 구하지 못했고, 6월 어느날 우연히 구하게 된 죽순이다. 그래서 썩 실하지 않은 게 아쉽다. 그러나 요리 팁 몇가지 알려드리고 얻어온 죽순이라 감사한 마음으로 요리 시작!

 제일 겉의 2~3장의 껍질을 뜯어낸 후 아래부분을 잡고 살짝 비틀어주면 더 잘 벗겨진다. 그리고 마디마디마다 과도(작은 칼)로 잘 다듬었다. 그 방법은 세로로 날을 세워 살살 긁어주면 된다. 그 부분을 잘 다듬어야 한다. 그리고 쌀뜨물 담가놓았다가 다음날 꺼내서 사용한다. 죽순은 아린 맛이 나므로 쌀뜨물에 담가 놓는다고 한다. 


 

 이렇게 하루를 지낸 죽순을 꺼내어 삶은 후 요리한다. 이렇게 하면 더 쉬운 걸, 2011년에는 껍질 채 담그고 또 삶았으니.



 

 이렇게 간장을 끓이고 장아찌를 담아 먹었다. 장아찌와 무침을 만드는 방법은 위에 접혀있는 글 '2011년 만든방법 보기'와 '추가정보'를 보기 바란다. 다 요리한 후 사진을 찍지 않아서 2011년 찍은 사진을 아래에 덧 붙인다.







 올해는 지금부터 부지런히 죽순을 찾아 나서봐야 겠다.

Posted by 산골총각 cooc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제 와이프보다 요리 솜씨가 뛰어난 듯 합니다.
    이번에 놀러가면 먹어보겠네요^_^
    술독에 담긴 죽순을 봤는데 술도 담궈보세요.

    2011.07.05 17: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냥 인터넷 찾아보고 하는데 처음에는 실패했다는..ㅎ
      니들 놀러올 때까지 남아있을라나 몰라.
      달라는 사람들이 많아서 자꾸 나눠주다보니 말이다.

      2011.07.05 18:27 신고 [ ADDR : EDIT/ DEL ]